117 대전경찰청 신고센터, 취약지역 집중순찰 강화 등 통해 학교폭력 대응키로

대전시교육청은 최근 대전지역에서 발생한 학교 폭력사안과 관련해 29일 대전경찰청과 학교폭력 공동 대응 대책 마련을 위해 관련 부서관 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날 협의회에는 대전교육청 학생생활교육과장, 대전지방경찰청 여성청소년과장 등이 참석하여 최근 대전지역에서 발생한 학교 폭력사안의 중차대함과 재발 방지 대책 마련의 시급함에 공감하고, 이에 대한 후속 조치를 중점적으로 논의 했다.

 

특히 ▲단위 학교에서 학교폭력 사안 발생 시 신속한 학교폭력전담경찰관의 개입을 통한 초기대응 방안 ▲ 117 학교폭력 신고센터를 통한 신속한 학교폭력 신고 방안 ▲통학로 주변 취약지역 지도를 제작하여 방과 후, 심야시간대 취약지역에 대해 집중적인 순찰을 강화하는 방안 등을 집중 논의 했다.

 

또한 학교폭력 사안에 신속한 대처를 위해 교육청과 경찰청, 학교간 핫라인을 통한 긴밀한 협조의 필요성에도 뜻을 같이 했다.

 

권기원 시교육청 학생생활교육과장은 “앞으로 교육청-경찰청 간의 업무 협업을 더욱 강화하고 학교폭력 사안 발생 시 긴밀하고 신속한 기관 간 공조 체계를 통하여 학교폭력 없는 안전하고 행복한 교육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엠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