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학예정 13,850명 중 12,608명 응소, 응소율 91.03%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지난 1월 3일, 대전지역 전체 초등학교 150개교(공립 148교, 사립 2교)에서 2020학년도 초등학교 신입생 예비소집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금번 예비소집은 학부모들의 편의성을 높이고 응소율 향상을 기하고자 오후 9시까지 확대 실시하였다.

 

예비소집을 실시한 결과, 2020학년도 취학예정 아동은 지난해 15,093명보다 약8.2% 감소한 13,850명이며, 그 중 12,608명(91.03%)이 응소하였고 미응소자는 1,242명(8.97%)이다. 지난해 예비소집 응소율은 91.76%였으며 미응소 아동은 1,243명이었다.

 

예비소집에 불참한 아동에 대해서는 학교에서 유선연락·가정방문·학교방문 요청 등을 통해 입학을 독려할 예정이며, 학생 소재가 확인되지 않을 경우 경찰에 수사를 의뢰할 예정이다.

 

대전교육청 엄기표 행정과장은 “3월 입학기일까지 취학대상 아동은 유동적으로 변동될 수 있으므로 학교와 교육청 및 유관기관에서 지속적으로 미취학 아동의 입학 독려, 소재 파악 및 안전 확인을 위해서 최선을 다해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디엠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