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산업단지 재생사업 100억원 증액-

정용기 국회의원
대전 대덕구 정용기 국회의원(새누리당, 안전행정위원회)은 2015년도 예산안 국회 소관 상임위별 예비심사에서 대덕구 관련 사업들의 국비 747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는 당초 442억원에서 305억원을 증액한 수치이다.

대전산업단지 재생사업은 당초 167억원에서 267억원으로 100억원 증액되었고, 대전-세종 광역교통정보기반 확충사업(UTIS)은 정부안 43억원에서 추가로 43억원을 확보해 총 86억원이 상임위 안에 포함되었다. 대전도시철도 2호선사업은 정부안 30억원에서 68억원으로 증액되었다.

그 외에도 어린이 보호구역 개선사업 21억원, 어린이 안전영상정보 인프라 구축 10억원, 대덕구 청소년수련관 기능보강 6억 6천만원,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 72억 7천만원 등을 확보해 주민의 안전 및 편의 사업 예산확보에도 노력을 기울였다.

예비심사에서 305억원 가까이 증액된 것은 고무할만한 성과이나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최종안이 확정될 때까지 국회와 대전시가 유기적으로 협력해야할 것이다.

정 의원은 “상임위원회를 불문하고 대전시와 대덕구의 발전을 위해 꼭 필요한 사업 예산을 충분히 확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며 “아직 예결위 심사가 남아 있는 만큼 최선을 다해 예산을 확보할 수 있도록 꼼꼼히 챙겨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엠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